Jeju travel satisfaction level dropped to 3.96
김동국 PD  |  ttiger8@kctvjeju.com
|  2021.04.08 11:34
Jeju travel satisfaction level dropped to 3.96
54.9% cited high price level as dissatisfaction factor

After COVID-19, the revisit rate of tourists to Jeju island has increased, but the overall satisfaction rate has declined.

According to the results of a survey conducted by the Jeju Tourism Organization of 3,400 tourists who visited Jeju last year, the travel satisfaction level dropped to 3.96 for the second consecutive year.

As for the primary cause of dissatisfaction, 54.9% of the respondents cited expensive prices, which nearly doubled from 29.1% in 2019.

The rate of Korean tourists who revisited Jeju island more than two times was 80%, an increase of 10.4% from the previous year. With total travel spendings of 500,000 won per person, it marked an increase of 37,000 won from the previous year.


5. 제주관광 만족도 2년 연속 하락…재방문은 늘어

코로나19 이후
제주 관광객들의 재방문율은 높아졌지만,
만족도는 떨어진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제주관광공사가
지난해 제주를 찾은 관광객 3천 4백여 명을 대상으로
실태조사를 실시한 결과
여행 만족도는 3.96으로 2년 연속 하락했습니다.

불만족 사항으로는
비싼 물가를 꼽은 경우가 54.9%로,
지난 2019년 29.1%보다 두 배 가까이 늘었습니다.

반면
2차례 이상 재방문한 내국인 관광객은 전체의 80%로
전년보다 10.4% 이상 증가했고,
지출 경비는 한 사람당 50만 원으로,
전년보다 3만 7천 원 올랐습니다.

URL복사
프린트하기
종합 리포트 뉴스
뒤로
앞으로
이 시각 제주는
    닫기
    감사합니다.
    여러분들의 제보가 한발 더 가까이 다가서는 뉴스를 만들 수 있습니다.
    로고
    제보전화 064·741·7766 | 팩스 064·741·7729
    • 이름
    • 전화번호
    • 이메일
    • 구분
    • 제목
    • 내용
    • 파일
    제보하기
    닫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