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상현 | 2017.05.13 09:49


제주지역의 경매 낙찰가율,
즉 감정가 대비 낙찰가 비율이
전국에서 가장 높은 수준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지지옥션에 따르면
지난달 전국 법원경매의 지역별 통계를 보면
제주의 낙찰가율은 95.5%로 가장 높게 나타났습니다.

이어 인천이 87.4%, 서울 84.8%, 전남 84% 순을 보였습니다.

주거시설 낙찰가율 역시
제주가 101.6%로 가장 높았고
이어 부산이 95.3%, 서울 93%로 뒤를 이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