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희룡 지사가
폭설 등 기상 정보가 실시간 안내될 수 있도록
버스 운행정보 시스템을 개선하라고 주문했습니다.

원 지사는
이번 폭설로 버스 운행이 차질을 빚으면서
이용자들이 불편을 겪었다며

기상 악화로 인한 운행 지연과 변경 노선 등을
실시간으로
이용자들에게 전달할 수 있게
운행정보 시스템을 개선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원 지사는 이어 대중교통 버스 운전원과 자율방제단원들을 만나
안전 운행과 제설 활동에 힘써달라고 당부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