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리포트 뉴스
뒤로
앞으로
폭염 속 온열질환 의심 환자 병원 이송
문수희 기자  |  suheemun43@kctvjeju.com
|  2018.07.11 18:16

오늘 제주는
낮기온이 35도까지 오르는
찜통 더위가 이어진 가운데
온열질환 환자가 발생하고 있어
건강관리에 각별한 주의가 요구되고 있습니다.

소방 당국에 따르면
오늘 낮 3시 쯤 제주시 도평동 과수원에서
조경작업을 하던 67살 조 모 씨가
탈진과 경련 증상 등 온열 질환 증상을 보여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았습니다.

올들어 온열질환자는
조씨를 포함해 모두 7명으로
앞으로 본격적인 더위가 시작되면
환자는 더 늘어날 것으로 예상됩니다.

URL복사
프린트하기
닫기
감사합니다.
여러분들의 제보가 한발 더 가까이 다가서는 뉴스를 만들 수 있습니다.
로고
제보전화 064·741·7766 | 팩스 064·741·7729
  • 이름
  • 전화번호
  • 이메일
  • 구분
  • 제목
  • 내용
  • 파일
제보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