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리포트 뉴스
뒤로
앞으로
<플라스틱 기획 27> 학생들이 외친 “노 플라스틱!”
변미루 기자  |  bmr@kctvjeju.com
|  2019.02.28 17:48
플라스틱으로 인한 환경오염을 막기 위해
이번에는 학생들이 나섰습니다.

작은 실천이 큰 변화를 일으킬 거라는
미래의 주역들을 변미루 기자가 만나봤습니다.

<타가> <효과음> “비트 플라스틱 폴루션!”

등굣길 학생들이 피켓을 들고 있습니다.

플라스틱 쓰레기로 뒤덮인 인도의 바닷가.
페트병을 집어삼킨 물고기.

모두 학생들이 직접 만든 포스텁니다.

이 학생들은 지난해 여름부터
플라스틱으로 인한 환경파괴를 막기 위해
자발적인 캠페인을 벌이고 있습니다.

매일 아침 빠듯한 시간을 쪼개가며
플라스틱 오염의 심각성과
분리배출의 중요성을 알려왔습니다.

<인터뷰 : 박경진>
“폐플라스틱으로 만든 인어상 보고 심각성 느껴. 조금이라고 바뀌길 바라는 마음으로”

학생들이 만드는 의미 있는 변화는
느리지만 조금씩 일어나고 있습니다.

처음 3명으로 시작했던 캠페인에는
어느덧 30여명이 동참하고 있습니다.

<인터뷰 : 박원영>
“주변 친구들도 조금씩 바뀌고 있어요~”

학생들이 환경에 대해 올바르게 인식하고
이에 대한 해결 의지를 갖는 것은
미래와 직결되는 중요한 문젭니다.

<인터뷰 : 쥬디 네스빗 / NLCS 교사>
“왜 아이들이 인지하는게 중요한지”

어른들이 만든 환경의 위기를 극복하기 위해
팔을 걷어붙인 학생들.

미래 세대에 몰려줄 환경을 보호해야 할
책임감이 무거워지고 있습니다.

KCTV뉴스 변미룹니다.

URL복사
프린트하기
이 시각 제주는
    로고
    시청자 여러분의 소중한
    뉴스 제보를 기다립니다.
    064 · 741 · 7766
    제보하기
    뉴스제보
    닫기
    감사합니다.
    여러분들의 제보가 한발 더 가까이 다가서는 뉴스를 만들 수 있습니다.
    로고
    제보전화 064·741·7766 | 팩스 064·741·7729
    • 이름
    • 전화번호
    • 이메일
    • 구분
    • 제목
    • 내용
    • 파일
    제보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