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리포트 뉴스
뒤로
앞으로
추자도에 해양쓰레기 100t 떠밀려와 '비상'
문수희 기자  |  suheemun43@kctvjeju.com
|  2019.04.15 18:26
제주 추자도 인근 해상에
전라남도 소재 김 양식장에서 흘러온 것으로 추정되는
대량의 해양쓰레기가 발견돼
수거 작업이 진행 중입니다

추자면사무소에 따르면
김 양식장에 사용된 것으로 추정되는
스티로폼 부표와 막대기 등 100t에 육박하는
해양 쓰레기가 발견돼
추자도 수협 소속 선박 2척을 동원해 인양 작업에 나서
수협 위판장으로 해양쓰레기를 인양했습니다.

이어 공무원과 군인, 지역주민 등 100여 명을 투입해
분리수거 작업을 벌이고 있습니다.

한편 추자면사무소는
전라남도에 공문을 발송해 해당 양식시설의
출처를 확인하는 한편 양식업체가 확인될 경우
수거에 들어간 비용을 청구할 예정입니다.

URL복사
프린트하기
이 시각 제주는
    닫기
    감사합니다.
    여러분들의 제보가 한발 더 가까이 다가서는 뉴스를 만들 수 있습니다.
    로고
    제보전화 064·741·7766 | 팩스 064·741·7729
    • 이름
    • 전화번호
    • 이메일
    • 구분
    • 제목
    • 내용
    • 파일
    제보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