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스크 판다" 사기 행각 3명 구속기소
문수희 기자  |  suheemun43@kctvjeju.com
|  2020.03.26 16:46

코로나19 사태를 악용해
마스크 사기행각을 벌인 일당이 재판에 넘겨졌습니다.

제주지방검찰청은
지난 1일부터 9일까지
인터넷 중고거래 사이트에서
대금을 보내주면 보건용 마스크를 보내준다며
피해자들로 부터 5백만원을 편취한 25살 A 씨와,

또 다른 중고거래 사이트에서
같은 수법으로 3천 8백여 만원을 가로챈
38살 B씨와 20살 C씨 등
3명을 사기혐의로 구속 기소했습니다.

검찰은
코로나19 대응단을 구성해
마스크 매점매석 행위 등에 대해
엄정 대응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URL복사
프린트하기
종합 리포트 뉴스
뒤로
앞으로
이 시각 제주는
    닫기
    감사합니다.
    여러분들의 제보가 한발 더 가까이 다가서는 뉴스를 만들 수 있습니다.
    로고
    제보전화 064·741·7766 | 팩스 064·741·7729
    • 이름
    • 전화번호
    • 이메일
    • 구분
    • 제목
    • 내용
    • 파일
    제보하기
    닫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