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 '고용유지지원금' 확대…보조율 상향
김용원 기자  |  yy1014@kctvjeju.com
|  2020.03.28 13:13

코로나19 여파로 경영난을 겪는
기업에 고용유지지원금이 확대됩니다.

제주도는
고용유지지원금 지급 대상이
모든 업종으로 확대되고
4월부터 6월까지 3개월 동안
지원 비율도 75%에서 90%로
올린다고 밝혔습니다.

이에따라 사업자 부담분이
기존 25%에서 10% 수준으로
완화됩니다.

고용유지지원금은
유급휴업과 휴직 등으로 고용을
지속하는 기업에 정부가 인건비를
보조해주는 제도로
제주에서는 사업장 490여 곳이
신청했습니다.

URL복사
프린트하기
종합 리포트 뉴스
뒤로
앞으로
이 시각 제주는
    닫기
    감사합니다.
    여러분들의 제보가 한발 더 가까이 다가서는 뉴스를 만들 수 있습니다.
    로고
    제보전화 064·741·7766 | 팩스 064·741·7729
    • 이름
    • 전화번호
    • 이메일
    • 구분
    • 제목
    • 내용
    • 파일
    제보하기
    닫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