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9번째 확진자 발생…이번에는 남미 유학생
양상현 기자  |  yang@kctvjeju.com
|  2020.03.29 17:41
영상닫기
제주지역에 9번째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한 가운데 이번에는 남미 유학생 출신으로 나타났습니다.

제주특별자치도는 오늘(29일) 오후 4시 20분쯤 남미 유학생인 20대 여성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습니다.

이 여성은 지난 21일 인천공항에 도착한 후 당일 제주로 입도했으며 어제(28일)부터 발열과 오한증상을 보여 제주대학교병원 선별진료소를 방문해 검체검사를 받았고 오늘 오후 확진 판정을 받았습니다.

이 여성은 역학조사관과의 전화통화에서 입도 후 27일까지 무증상이었고 가족들과 대부분의 시간을 보냈다고 진술했습니다.

제주대는 해당 여성을 제주대학교 격리병상에 입원조치함과 동시에 정확한 동선 확인과 역학조사를 실시하고 있습니다.
URL복사
프린트하기
종합 리포트 뉴스
뒤로
앞으로
이 시각 제주는
    닫기
    감사합니다.
    여러분들의 제보가 한발 더 가까이 다가서는 뉴스를 만들 수 있습니다.
    로고
    제보전화 064·741·7766 | 팩스 064·741·7729
    • 이름
    • 전화번호
    • 이메일
    • 구분
    • 제목
    • 내용
    • 파일
    제보하기
    닫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