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학대 아동에 진심으로 사과, 재발 방지 힘쓸 것"
김경임 기자  |  kki@kctvjeju.com
|  2021.03.06 10:42

제주시내 한 어린이집에서 어린이집 교사들이
원아 10명을
수시로 학대한 정황이 포착돼 경찰이 수사에 나선 가운데
해당 어린이집이
이에 대해 사과하고
재발 방지에 힘쓰겠다고 밝혔습니다.

해당 어린이집은 사과문을 통해
아동학대 정황이 파악되자마자
해당 선생님을 수업에서 제외하고
피해 아동 부모에게 사과했다고 강조했습니다.

그러면서 한 달에 한 번 씩
교사들을 대상으로
아동학대 교육과 심리 치료 등을 진행해 왔는데도
이번 사건이 발생해
관리자로서 책임을 통감한다며
앞으로 제대로 된 보육을 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습니다.





URL복사
프린트하기
로고
시청자 여러분의 소중한
뉴스 제보를 기다립니다.
064 · 741 · 7766
제보하기
뉴스제보
종합 리포트 뉴스
뒤로
앞으로
이 시각 제주는
    닫기
    감사합니다.
    여러분들의 제보가 한발 더 가까이 다가서는 뉴스를 만들 수 있습니다.
    로고
    제보전화 064·741·7766 | 팩스 064·741·7729
    • 이름
    • 전화번호
    • 이메일
    • 구분
    • 제목
    • 내용
    • 파일
    제보하기
    닫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