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시 농민 44% "노지감귤 개화량 감소"
이정훈 기자  |  lee@kctvjeju.com
|  2021.06.07 11:20
영상닫기
제주시지역 농민 10명 중 4명꼴로 올해 노지감귤 꽃이 지난해보다 크게 줄었다고 응답했습니다.

한국농촌경제연구원 농업관측본부에 따르면 표본 조사 농가 중 44.8%가 지난해보다 꽃이 덜 피었다고 응답했습니다.

반면 지난해보다 꽃이 많이 피었다고 응답한 농가는 8%에 그쳤습니다.

이처럼 해거리 현상으로 개화량이 감소한 것으로 예상되면서 올해 노지온주 생산량에도 영향을 줄 전망입니다.

URL복사
프린트하기
로고
시청자 여러분의 소중한
뉴스 제보를 기다립니다.
064 · 741 · 7766
제보하기
뉴스제보
종합 리포트 뉴스
뒤로
앞으로
이 시각 제주는
    닫기
    감사합니다.
    여러분들의 제보가 한발 더 가까이 다가서는 뉴스를 만들 수 있습니다.
    로고
    제보전화 064·741·7766 | 팩스 064·741·7729
    • 이름
    • 전화번호
    • 이메일
    • 구분
    • 제목
    • 내용
    • 파일
    제보하기
    닫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