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부 반려 유감…정부 2공항 조속히 추진"
김용원 기자  |  yy1014@kctvjeju.com
|  2021.07.21 14:28
제주도가 환경부의 제2공항 전략환경영향평가 최종 보완서 반려 결정에 유감을 표명했습니다.

원희룡 지사는 오늘(21일) 입장문을 내고, 환경부의 반려 결정은 부동의 결정을 내릴 정도의 환경 훼손 사유가 발견되지 않았다는 의미이면서도 정치적이고 무책임한 정책 결정이라고 비판했습니다.

심각한 환경 훼손이 우려되는 가덕도 신공항은 강행하면서 수년간 전문가가 검토 보완하고 예산까지 잡혀있는 제주 제2공항의 전략환경영향평가를 반려한 것은 제주 홀대를 넘어 정치적 이용이라는 의구심까지 갖게 한다고 밝혔습니다.

정부는 대통령이 약속한 제주 제2공항 건설사업을 조속히 진행하고 제주도도 국토부와 협의하면서 제2공항 사업을 흔들림 없이 추진하겠다고 강조했습니다.


URL복사
프린트하기
로고
시청자 여러분의 소중한
뉴스 제보를 기다립니다.
064 · 741 · 7766
제보하기
뉴스제보
종합 리포트 뉴스
뒤로
앞으로
이 시각 제주는
    닫기
    감사합니다.
    여러분들의 제보가 한발 더 가까이 다가서는 뉴스를 만들 수 있습니다.
    로고
    제보전화 064·741·7766 | 팩스 064·741·7729
    • 이름
    • 전화번호
    • 이메일
    • 구분
    • 제목
    • 내용
    • 파일
    제보하기
    닫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