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9.22(목)  |  이주연
서귀포 대정지역 알드르비행장 부지에 제주펭화대공원을 조성는 사업이 쳇 관문을 넘아사수다. 더불어민주당 송재호.위성곤 의원에 르민 국회 행정안전위원회 법안 제1소위원회는 지난 20일 알드르 비행장을 장기간 무상 용는 내용의 제주특벨법 개정안을 의결여수다. 위 의원이 발의 이 법안에는 제주도가 알드르비행장을 10년간 무상 용광 이루후제 10년 단위로 계약을 갱신는 내용을 앙 잇수다. 경곡 알드르비행장에 영구 시설물을 짓을 수 싯게 근거도 포함시겻수다. [표준어] 대정 알뜨르비행장 평화대공원 조성 '첫 발' 서귀포 대정지역 알뜨르비행장 부지에 제주평화대공원을 조성하는 사업이 첫 관문을 넘어섰습니다. 더불어민주당 송재호.위성곤 의원에 따르면 국회 행정안전위원회 법안 제1소 위원회는 지난 20일 알뜨르 비행장을 장기간 무상 사용하는 내용의 제주특별법 개정안을 의결했습니다. 위 의원이 발의한 이 법안에는 제주도가 알뜨르비행장을 10년간 무상 사용하고 이후 10년 단위로 계약을 갱신하는 내용을 담고 있습니다. 또한 알뜨르 비행장에 영구 시설물을 지을 수 있도록 근거도 포함됐습니다.
이 시각 제주는
  • [제주어] 추자 주민 여객선 이용료 천 원으로 인하
  • 추자 주민의 여객선 이용료가 천 원으로 인하되염수다. 제주시는 관련 조례 제정에 랑 다음부떠 이치룩 안을 적용염수다. 경난 추자 주민덜은 여객선을 왕복 이용 경우 최대 만 원 정도의 혜택을 받을 수 싯게 되여수다. 제주시는 추자도를 방문는 일반 관광객덜토 여객선 운임의 40(십)%만 부담도록 운임비를 지원염수다. [표준어] 추자주민 여객선 이용료 1천 원으로 인하 추자주민의 여객선 이용료가 1천원으로 인하됩니다. 제주시는 관련 조례 제정에 따라 다음달 부터 이같은 안을 적용합니다. 이에따라 추자주민들이 여객선을 왕복 이용할 경우 최대 1만원 정도의 혜택을 받게 됩니다. 제주시는 추자도를 방문하는 일반 관광객들도 여객선 운임의 40% 만 부담하도록 운임비를 지원하고 있습니다.
  • 2022.09.22(목)  |  이주연
  • [제주어] 제1호 국가중요어업유산 '해녀' 정부 지원 '홀대'
  • 제주해녀가 국내는 물론 세계적으로 가치를 인정받앙 유네스코 인류문화유산광 디 우리나라 제1호 국가중요어업유산으로 등재되여신디 정작 정부 관심은 부족영 홀대론이 확산되염수다. 정부와 제주도 등에 르민 제주해녀문화가 지난 2015년 국가중요어업유산으로 지정된 후제 국비를 지원받은 내역은 2018년장 4()년간 4억 9천만 원에 그치곡 그 후제는 단  푼도 배정되지 아녓수다. 내년 정부 예산안에서도 해녀 관련 예산은 줄쭈런히 삭감되엿젠 암수다. 이에 대영 해양수산부는 국가중요어업유산의 경우 3년 동안의 지원을 지침으로 적용염렌 해명염신게마씸. [표준어] 제1호 국가중요어업유산 '해녀' 정부 지원 '홀대' 제주해녀가 국내는 물론 세계적으로 가치를 인정받아 유네스코 인류문화유산과 함께 우리나라 제1호 국가중요어업유산으로 등재됐지만 정작 정부의 관심은 부족해 홀대론이 확산되고 있습니다. 정부와 제주도 등에 따르면 제주해녀문화가 지난 2015년 국가중요어업유산으로 지정된 이후 국비를 지원받은 내역은 2018년까지 4년간 4억 9천만원에 그쳤고 이 이후에는 단 한푼도 배정되지 않았습니다. 내년 정부 예산안에서도 해녀 관련은 줄줄이 삭감됐습니다. 이에 대해 해양수산부는 국가중요어업유산의 경우 3년동안의 지원을 지침으로 적용하고 있다고 해명하고 있습니다.
  • 2022.09.22(목)  |  이주연
  • [제주어] 제주밧담축제 3년만이 한림 일대서 개최
  • 코로나19로 중단되난 제주밧담축제가 3년 만이 열렴수다. 제주특벨자치도가 주최곡 제주도농어업유산위원회가 주관는 이번 축제는 장소를 서짝디레 웽견 오는 30일부떠 이틀간 한림읍 옹포천 어울공원광 수류촌 밧담질 일대에서 열렴수다. 이번 축제에는 밧담질 걷기를 비롯영 어린이 밧담체험, 굽돌 굴리기, 밧담 다기, 밧담 그리기 대회 등 하간 체험광 경연, 전시, 공연이 준비되여수다. 경곡 헌 물이 흘르는 을이렌 영 일름 지와진 수류촌 밧담질 걷기는 검은 현무암 돌담을 중심으로 왜구 침입을 막젠 다운 거대 돌성인 '멩월성지'를 지낭 농촌을의 오소록 분위기를 느낄 수 싯곡 중간이서 버스킹 공연광 농작물 체험, 동고량 징심을 즐길 수 이신 이색 체험행사도 진행된덴 염수다. 어린이 밧담 체험은 체험 티셔츠를 입엉 밧담 교육광 빙떡 만들기 체험, 밭담 다기, 불턱 체험 등으로 구성되영 미를 더 거 닮수다. 폐막 공연으로 가수 민경훈광 O15B가 출연 예정이우다. 밧담질 걷기를 비롯 어린이 밧담체험 행사는 인터넷광 SNS, 유선전화로 선착순으로 접수 받암젠 암수다. [표준어] 제주밭담축제 3년만에 한림 일대에서 개최 코로나19로 중단됐던 제주밭담축제가 3년만에 다시 열립니다. 제주특별자치도가 주최하고 제주도 농어업유산위원회가 주관하는 이번 축제는 장소를 서쪽으로 옮겨 오는 30일부터 이틀간 한림읍 옹포천 어울공원과 수류촌 밭담길 일대에서 열립니다. 밭담길 걷기를 비롯해 어린이 밭담체험, 굽돌 굴리기, 밭담 쌓기, 밭담 그리기 대회 등 다양한 체험과 경연, 전시, 공연행사가 펼쳐집니다. 특히 깨끗한 물이 흐르는 마을이어서 이름 지어진 수류촌 밭담길 걷기는 검은 현무암 돌담을 중심으로 왜구의 침입을 막기 위한 거대한 돌성인 '명월성지'를 지나 농촌마을의 고즈넉한 분위기를 느낄 수 있고 중간에 버스킹 공연과 농작물 체험, 동고량 도시락을 즐길 수 있는 이색 체험행사로 진행됩니다. 어린이 밭담체험 역시 체험 티셔츠를 입고 밭담 교육과 빙떡 만들기 체험, 밭담쌓기, 불턱체험 등으로 구성돼 재미를 더할 전망입니다. 또 폐막 공연으로 가수 민경훈과 O15B가 출연할 예정입니다. 밭담길 걷기를 비롯한 어린이 밭담체험 행사는 인터넷과 SNS, 유선전화를 통해 선착순으로 접수하고 있습니다.
  • 2022.09.22(목)  |  이주연
  • [제주어] "연말장 토지 매입 아니 되민 서부중 신설 재검토"
  • 김광수 제주도교육감이 오는 2027년 개교를 목표로 추진 중인 가칭 서부중교 신설 계획을 재검토 수 싯덴 는 입장을 내놧수다. 김광수 교육감은 요루기 간담회에서 서부중 설립 예정 토지를 매입는 과정에서 일부 토지주가 감정펭가액을 넘어사는 금액을 요구멍 사업 추진에 에려움을 저껌덴 앗젠 염수다. 경곡 연말장 토지 매입을 마무리지 못민 서부중 개교 시점을 늦추거나 교 신설 계획을 유보 수벳기 엇덴 염수다. 현재 교육청은 토지주 니 멩 가운디 두 멩신디 8천여 제곱미터를 매입연 전체 부지 중 30%벳기 매입지 못여수다. [표준어] "연말까지 토지 매입 안되면 서부중 신설 재검토" 김광수 제주도교육감이 오는 2027년 개교를 목표로 추진 중인 가칭 서부중학교 신설 계획을 재검토할 수 있다는 입장을 밝혔습니다. 김광수 교육감은 최근 간담회에서 서부중 설립 예정 토지를 매입하는 과정에서 일부 토지주가 감정평가액을 넘어서는 금액을 요구하면서 사업 추진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연말까지 토지 매입을 마무리하지 못하면 서부중 개교 시점을 늦추거나 학교 신설 계획을 유보할 수밖에 없다고 덧붙였습니다. 현재 교육청은 토지주 4명 가운데 2명으로부터 8천여 제곱미터를 매입했지만 전체 부지의 30%에 그치고 있습니다.
  • 2022.09.22(목)  |  이주연
  • [제주어] 렌터카 총량제 2년 더 연장…1,500대 감축 목표
  • 렌터카 차량의 신규 등록을 제한는 렌터카 총량제가 2년 더 연장되염수다. 제주도는 요루기 동차대여사업 수급조절위원회를 안 렌터카 등록 제한 기간을 오는 2024(이천이십)년 9월 20일장 2년 재연장기로 여수다. 이에 랑 렌터카 차량 신규 등록은 물론 양도, 양수 신고도 제한된덴 암수다. 경디 지난 수급조절계획에 랑 감차 목표를 완료 업체찌렌 차량 양도, 양수를 일부 허용덴 염수다. 이번이 설정된 렌터카 수급 조절 규모는 2만 8,300대로 현재 등록 대수보다 1,500대 감축는 걸 목표로 염수다. [표준어] 렌터카 총량제 2년 더 연장…1,500대 감축 목표 렌터카 차량의 신규등록을 제한하는 렌터카 총량제가 2년 더 연장됩니다. 제주도는 최근 자동차대여사업 수급조절위원회를 열고 당초 오늘 만료 예정이었던 렌터카 등록제한 기간을 오는 2024년 9월 20일까지 2년 재연장하는 것으로 확정했습니다. 이에따라 렌터카 차량 신규 등록은 물론 양도와 양수 신고도 제한됩니다. 다만 지난 수급조절계획에 따라 감차 목표를 완료한 업체끼리는 차량 양도, 양수가 일부 허용됩니다. 이번에 설정된 렌터카 수급 조절 규모는 2만 8천 300대로 현재 등록대수 보다 1천 500대 감축하는 것을 목표로 했습니다.
  • 2022.09.22(목)  |  이주연
  • [제주어] '트램 도입' 위 사전 타당성 검토 용역 실시
  • 민선8기 도정 핵심 공략인 트램 도입을 위 사전 타당성 검토 용역이 실시되염수다. 제주도는 철도분야 전문 연구기관인 한국철도기술연구원에 의뢰영 내년 9월 18일장 용역을 진행덴 암수다. 이번 용역에선 도내 트램 도입 타당성 노선 분석광 수소 등 차량 시스템 도입 가능성,  교통 수단광 연계 교통체계 필요성 덜을 검토 거렌 염수다. 제주도는 이번 용역은 사전 타당성 용역인 만큼 큰 틀에서 트램 도입 방향 설정광 앞으로 하간 법적 절차를 이행기 위 논리 개발, 기초 분석이 주로 검토될 거 닮덴 염수다. [표준어] '트램 도입' 위한 사전 타당성 검토 용역 실시 민선8기 도정 핵심 공략인 트램 도입을 위한 사전 타당성 검토 용역이 실시됩니다. 제주도는 철도분야 전문 연구기관인 한국철도기술연구원에 의뢰해 내년 9월 18일까지 용역을 진행한다고 밝혔습니다. 이번 용역에서는 도내 트램 도입 타당성 노선을 분석하고 수소 등 차량 시스템 도입 가능성, 다른 교통 수단과 연계한 교통체계 필요성 등을 검토하게 됩니다. 제주도는 이번 용역은 사전 타당성 용역인 만큼 큰 틀에서의 트램 도입 방향 설정과 앞으로 각종 법적 절차를 이행하기 위한 논리 개발과 기초분석이 주로 검토된다고 설명했습니다.
  • 2022.09.22(목)  |  이주연
  • [제주어] 우도 해상케이블카 사업 실상 '좌초'…사업 반려
  • 우도광 제주 본섬을 연결는 제주우도해상케이블카 사업이 실상 좌초되여수다. 제주도는 지난 6월 민간사업자가 제출 우도 해상케이블카 개발사업 시행예정자 지정 신청을 최종 반려젯젠 염수다. 반려 이유론 공공시설이 아닌 민간사업자가 수익을 위영 설치는 케이블 시설은 경관보전지구 1등급 지역에 설치 수 엇곡, 사업 대상 토지의 50% 이상 소유권을 확보여사 덴 는 규정을 충족지 못 따문이우다. 우도 해상케이블카 사업은 시 개 업체 컨소시엄이 사업비 1,185억 원을 들영 우도광 제주 본섬장 4.53( 점 오삼) km 지레기의 국내 최장 해상 케이블카를 설치덴 는 구상이라나신디 환경훼손 문제 등 하간 논란을 불러낫수다. [표준어] 우도 해상케이블카 사업 사실상 '좌초'…사업 반려 우도와 제주본섬을 연결하는 제주우도해상케이블카 사업이 사실상 좌초됐습니다. 제주도는 지난 6월 민간사업자가 제출한 우도 해상케이블카 개발사업 시행예정자 지정 신청을 최종 반려한다고 밝혔습니다. 반려 이유로는 공공시설이 아닌 민간사업자가 수익을 위해 설치하는 케이블 시설을 경관보전지구 1등급 지역에 설치할 수 없고, 사업 대상 토지의 50% 이상 소유권을 확보해야 한다는 규정을 충족하지 못했기 때문이라고 설명했습니다. 우도 해상케이블가 사업은 모두 3개 업체 컨소시엄이 사업비 1천 185억원을 투입해 우도와 제주본섬까지 4.53km 길이의 국내 최장 해상 케이블카를 설치한다는 구상었는데 그동안 환경훼손 문제 등 여러 논란을 야기해 왔습니다.
  • 2022.09.22(목)  |  이주연
  • [제주어] 2025년 제주 하늘 도심항공교통 운영 추진
  • 오는 2025년 제주에서 하늘을 아뎅기는 에어택시를 만날 수 실 거 닮수다. 제주도는 제주형 도심항공교통을 미래 친환경 신산업으로 집중 육성 예정이우다. 이에 랑 한국공항공사, SK텔레콤, 한화시스템 시 밧디 회산 지난 14(십) 일 제주형 도심항공교통 시범사업 추진을 위 업무협약을 맺곡 교통관리시스템 구축광 운영, 기체 개발광 유지 보수 등 기업 특성에 맞는 업무를 추진기로 여수다. 제주도는 안전성광 대중수용성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영 관광형 에어택시를 시작으로 물류광 응급의료 등 공공서비스장 영역을 확대영 이루후제 교통수단으로 대체는 방안을 구상 중이우다. [표준어] 2025년 제주 하늘 도심항공교통 운영 추진 오는 2025년 제주에서 하늘을 날아다니는 에어택시를 만날 수 있을 전망입니다. 제주도는 제주형 도심항공교통을 미래 친환경 신산업으로 집중 육성합니다. 이에 따라 지난 14일, 한국공항공사, SK텔레콤, 한화시스템과 함께 제주형 도심항공교통 시범사업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교통관리시스템 구축과 운영, 기체개발과 유지보수 등 기업 특성에 맡는 업무를 맡기로 했습니다. 제주도는 안전성과 대중수용성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관광형 에어택시를 시작으로 물류와 응급의료 등 공공서비스까지 영역을 확대해 향후 교통수단으로 대체하는 방안을 구상중입니다.
  • 2022.09.15(목)  |  이주연
  • [제주어] 불법 군사재판 수형인 30(서른) 멩 무죄…340(삼백마은) 멩 '명예 회복'
  • 4.3(삼) 당시 불법 군사재판으로 희생된 수형인 서른 멩이 재심 재판에서 명예를 회복여수다. 제주지방법원 4.3(삼) 재심 재판부는 검찰이 청구 13차 직권재심 재판에서 수형인 서른 멩 전원신디 당시 범죄 혐의를 입증 증거가 엇덴 멍 무죄를 선고여수다. 경난 검찰 직권 재심 청구를 통영 누멩 벗은 수형인은 삼백마은 멩으로 늘어수다. [표준어] 불법 군사재판 수형인 30명 무죄…340명 '명예 회복' 4.3 당시 불법 군사재판에 의해 희생된 수형인 30명이 재심 재판에서 명예를 회복했습니다. 제주지방법원 4.3 재심 재판부는 검찰이 청구한 13차 직권재심 재판에서 당시 범죄 혐의를 입증할 증거가 없다며 수형인 30명 전원에게 무죄를 선고했습니다. 이로써 검찰 직권 재심 청구를 통해 누명을 벗은 수형인은 340명으로 늘었습니다.
  • 2022.09.15(목)  |  이주연
위로가기
닫기
감사합니다.
여러분들의 제보가 한발 더 가까이 다가서는 뉴스를 만들 수 있습니다.
로고
제보전화 064·741·7766 | 팩스 064·741·7729
  • 이름
  • 전화번호
  • 이메일
  • 구분
  • 제목
  • 내용
  • 파일
제보하기
닫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