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6.05(mon)  |  고주연
Island Investigations on Club Drugs Last month, a drug trafficking and distribution network involved in selling drugs such as Ecstasy and Ketamine in karaoke bars and foreigner-exclusive clubs in South (경상) Gyeongsang Province was apprehended by the Coast Guard. Amidst a series of drug crimes occurring in clubs and bars nationwide, a similar drug offender has been arrested in Jeju as well. A man in his 30s, identified as Mr. A, who was formerly affiliated with a club, has been arrested last month on suspicion of possessing dozens of Ecstasy pills and consuming them. Jeju District Prosecutor's Office has indicted Mr. A on charges of drug possession and consumption, and they have also announced that they are conducting supplementary investigations into individuals who were involved in drug consumption with him. Ecstasy, a new type of drug, is known as a "club drug" as it is primarily consumed by young people. It has a hallucinogenic effect that is three times stronger than that of methamphetamine. INTERVIEW Jo Gwang-won / Jeju Office, Korean Society of Drug Abuse Ecstasy is known to produce hallucinogenic effects that can induce a significant elevation in mood. It is indeed a drug that is commonly used by young people. The Jeju Provincial Police Agency has stated that this case is unrelated to clubs, and it is difficult to disclose specific details regarding the case, including the specific charges, as the investigation is still ongoing. According to the Korea Customs Service, the amount of newly identified drugs seized last year was 260 kg, which is more than a tenfold increase compared to two years ago. Among them, the quantity of Ecstasy seizures increased by seven times during the same period. With the recent arrest of an Ecstasy drug offender in Jeju, there is growing interest in whether the crimes are linked to related industries, as seen in nationwide cases, rather than being isolated incidents of individual crimes. The investigation results regarding any potential spread of crime to associated sectors have garnered significant attention. 제주에도 클럽 마약?…경찰 수사 확대 지난 달 경남에 있는 노래주점과 외국인 전용 클럽 등에서 엑스터시와 케타민 등 마약류를 판매한 판매책과 유통 조직이 해경에 검거됐습니다. 전국적으로 클럽이나 술집에서 마약 범죄가 잇따르는 가운데 제주에서도 유사 마약 사범이 검거됐습니다. 모 클럽 관계자였던 30대 A 씨가 지난 달 엑스터시 수십 정을 소지하고 투약한 혐의로 구속됐습니다. 제주지검은 A 씨를 마약류 소지와 투약 혐의로 구속 기소했고 함께 투약한 이들에 대해서도 보완 수사를 진행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엑스터시는 필로폰보다 환각 작용이 3배나 큰 신종 마약류로 젊은 층이 주로 투약하면서 일명 클럽용 마약으로도 알려졌습니다. <인터뷰 : 고광언/ 한국마약범죄학회 제주지회장> 엑스터시를 투약하면 환각작용을 일으켜서 기분이 아주 상승되는 효과를 누리는 마약으로 알려지고 있습니다. 젊은 사람들이 많이 이용하는 마약으로 보면 되겠습니다. 제주경찰청은 이번 사건은 클럽과는 무관하다면서도 구체적인 혐의점 등은 수사가 진행 중이여서 밝히기 어렵다고 전했습니다. 지난해 관세청이 적발한 신종 마약류는 260kg으로 2년 전보다 10배 이상 급증했습니다. 이 가운데 엑스터시 적발 물량은 같은 기간 7배나 늘었습니다. 제주에서도 엑스터시 마약 사범이 검거된 가운데 개인의 단순 범죄가 아닌 전국 사례처럼 연관 업종으로 범죄가 퍼졌을지 수사 결과에 관심이 모아지고 있습니다.
이 시각 제주는
  • Jeju Offers Citywide Bike Insurance
  • Jeju City has enrolled all residents in bicycle insurance this year. Including registered foreigners, any resident registered in Jeju City is automatically enrolled without any additional procedures. Notably, the insurance provides benefits of up to 10 million won, regardless of where accidents occur. Claims can be made within three years from the date of the accident. 제주시, 모든 시민 대상 자전거 보험 가입 제주시가 올해도 모든 시민을 대상으로 하는 자전거 보험에 가입했다고 밝혔습니다, 이에 등록외국인을 포함해 제주시에 주민등록을 둔 시민이라면 별도 절차 없이 가입됩니다. 특히 사고지역과 무관하게 최대 1천만 원의 보험 혜택을 보장받을 수 있습니다. 보험금은 사고 발생일로부터 3년 이내 신청이 가능합니다.
  • 2024.05.16(thur)  |  이현
  • Jeju Cracks Down on Illegal Lodging
  • Jeju Province, in collaboration with the Provincial Police Agency, administrative cities, and the Provincial Tourism Association, is conducting a special inspection of illegal lodging operations until July 12th. The inspection focuses on facilities that are not licensed for lodging, including officetels and townhouses, as well as businesses suspected of illegal expansion. Upon inspection, serious legal violations will be met with administrative penalties and legal action. 불법 숙박 영업 행위 일제 점검 실시 제주특별자치도가 자지경찰단, 행정시, 도관관협회가 합동으로 오는 7월 12일까지 불법 숙박 영업행위에 대한 특별점검을 실시합니다. 숙박업이 불가능한 시설에서 영업 행위를 하는 오피스텔, 타운하우스 등을 비롯해 불법 증축과 편법 운영이 의심되는 업소를 위주로 점검이 이뤄집니다. 점검 결과 중대한 법 위반 사항에 대해서는 행정 처분과 고발 조치할 방침입니다.
  • 2024.05.16(thur)  |  이현
  • Jeju Ferry Service Resumes
  • Ferry services connecting Jeju, South Chuja(하추자), and Wando islands have been normalized after a 10-month suspension. The Jeju Marine and Fisheries Administration Division of the Busan Regional Oceans and Fisheries Administration recently issued a regular passenger transport business license to a new ferry operator for the routes connecting Jeju with South Chuja, and Wando islands. The introduction of the new ferry comes 10 months after the service was suspended. The newly launched vessel, built in 2017, is a 2,300-ton ship capable of carrying 240 passengers and 45 cars and will make stops at South Chuja island. '제주-하추자-완도 운항' 10개월 만에 정상화 제주와 하추자, 완도를 잇는 여객선 운항이 중단 10개월 만에 정상화되고 있습니다. 부산지방해양수산청 제주해양수산관리단은 최근 제주와 하추자, 완도 항로를 잇는 신규 여객선 사업자에 대해 정기 여객운송사업면허를 교부했습니다. 신규 여객선 투입은 운항이 중단된 지 10개월 만입니다. 이번에 신규 취항하는 선박은 2017년에 건조된 2천 300톤급으로 여객 240명과 승용차 45대를 실을 수 있고 하추자를 기항지로 하고 있습니다.
  • 2024.05.16(thur)  |  이현
  • Jeju Yongyeon Music Fest Launches on the 19th
  • The 24th Yongyeon(용연) Music Concert will be held on the 19th in the Yongyeon area of Jeju City. The concert will feature performances by the Jeju Provincial Symphony Orchestra, solo performances by famous traditional Korean musicians and tenors, and Jeju folk song performances by the Provincial Jeju Arts Troupe and the Silver Choir. The performance will be live streamed on Jeju City's YouTube channel and broadcast recorded through KCTV Jeju Broadcasting. The Yongyeon(용연) Music Concert continues the tradition of Joseon Dynasty scholars who enjoyed music and poetry and offers a unique experience with the Yongyeon area as its backdrop. 제24회 용연음악회 오는 19일 개최 올해 스물네 번째를 맞이하는 용연음악회가 오는 19일 제주시 용연 일원에서 개최됩니다. 이날 음악회는 제주도립교향악단의 연주와 유명 국악가와 테너의 독창, 도립제주예술단과 실버합창단의 제주민요 공연 등이 펼쳐집니다. 공연 실황은 제주시 유튜브 채널로 생중계되고 KCTV제주방송을 통해 녹화 방송됩니다. 용연음악회는 달빛이 비추는 용연에 배를 띄워 풍류를 즐기던 조선시대 선비들의 풍류문화를 잇는 공연으로용연계곡을 무대로 이색적인 연주를 감상할 수 있습니다.
  • 2024.05.16(thur)  |  이현
  • Jeju Offers Pigfarm Odor Reduction
  • Jeju Province's Odor Management Center is offering free odor reduction consulting for pig farms and businesses. The process involves diagnosing substances that cause odor, prevention installations and customized mitigation strategies. Additionally, for businesses implementing odor reduction support, improvements will be periodically monitored, and ongoing management will be provided as needed. Since its opening in September 2018, the Jeju Odor Management Center has supported 46 businesses with 84 instances of odor reduction technology. 양돈농가·사업장 맞춤형 악취저감 기술 지원 제주특별자치도 악취관리센터가 양돈농가와 사업장을 대상으로 무료 악취저감 기술지원 컨설팅을 진행합니다. 악취 원인물질과 악취 방지시설을 진단해 맞춤형 저감대책을 제시하는 방식으로 이뤄집니다. 또 악취저감 기술지원 시행 사업장에 대해서는 이행여부와 개선사항 등을 주기적으로 확인하고 기술지원이 필요할 경우 지속적으로 관리합니다. 제주악취관리센터는 지난 2018년 9월 개소 이후 현재까지 46개소 사업장에 대해 84회의 악취저감 기술을 지원했습니다.
  • 2024.05.16(thur)  |  이현
  • Jeju Enhances Pork Quality
  • Amidst the nationwide controversy over the quality of 'fatty pork belly,' Jeju Province has decided to strengthen its pork quality management. At a press briefing, authorities apologized for the supply of pork that did not meet consumer expectations and emphasized their focus on enhancing quality. A manual for managing the quality of pork belly will be distributed to related establishments throughout the province. Ongoing guidance will also ensure adherence to standards at every stage of production, distribution, and sales. Moreover, since Jeju black pork contains more fat than regular pork, the province plans to propose that the Ministry of Agriculture, Food and Rural Affairs establish separate grading criteria. In addition, next month, Jeju will host events and tastings for tourists and residents to promote Jeju pork and to improve its brand image. '비계 삼겹살' 논란…"품질관리 강화로 신뢰 회복" 최근 '비계 삼겹살' 논란이 전국적으로 확산되고 있는 가운데 제주도가 돼지고기 품질관리를 강화하기로 했습니다. 제주특별자치도는 도청 기자실에서 브리핑을 열고 소비자들의 눈높이에 맞지 않는 돼지고기가 공급된 점에 대해 사과하고 품질 강화에 초점을 맞춰 신뢰 회복을 위해 노력을 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삼겹살 품질 관리 매뉴얼을 도내 관련 업소에 배포하고 생산과 유통, 판매 단계별로 표준을 지키도록 지속적인 지도를 실시할 계획입니다. 또 흑돼지는 일반 돼지에 비해 지방이 많은 만큼 농식품부에 별도의 등급 판정 기준을 마련해 줄 것을 건의하기로 했습니다. 제주도는 이와함께 다음달 중 관광객과 도민을 대상으로 제주산 돼지고기 소비 촉진 행사와 시식회 등을 열어 이미지 개선에 나설 예정입니다.
  • 2024.05.16(thur)  |  이현
  • Coastal Erosion a ‘Vicious Cycle’
  • Coastal Erosion a ‘Vicious Cycle’ Recently, a beach in Andeok-myeon gained popularity as a backdrop for a music video featuring a prominent girl group. Broad expanses of sandstone rock are found along the coastline. But even a few years ago, the coastal topography was quite different. As a result of altered currents caused by newly constructed breakwaters in the vicinity, the accumulated sand on the sandstone has been depleted. Sharp rock formations have taken the place of the lost sand. Beginning in 2018, the province has been regularly replenishing the beach with sea sand. This became necessary because erosion had caused the water to deepen as sand was lost to the sea. Some 220,000 cubic meters of sand has been scooped up, an amount that surpasses 30% of the daily national supply of ready-mix concrete. However, the sand keeps disappearing. The once flat beach has vanished, and unusual sand cliffs 5 meters high have formed. Although 20 billion won was invested in the installation of sand loss prevention structures and the reinforcement of revetment facilities along a 400-meter stretch of the seabed, these measures have proved inadequate. Erosion continues to alter the barren coastal landscape and poses a threat to the marine ecosystem. Recording Seong Ho-gyeong / President, Jeju Island Fishing Village Federation The province said if we made a submarine breakwater, it could prevent loss, and creating a western breakwater could stop the currents and prevent loss, but the sand is already gone. It flows into the village fishing grounds depending on the currents in the sea. In Andeok-myeon, ongoing coastal development has led to the erosion of sand into the sea and the need for repeated efforts to retrieve it. This has created a vicious cycle. By 2026, the province will conduct a post-environmental impact assessment of the Hwasun Port project, examining the causes and extent of sand loss, as well as the effectiveness of preventive measures. '퍼내고 유실되고'…해안 지형 훼손 '되풀이' 최근 걸그룹 뮤직비디오 촬영 장소로 소개돼 입소문을 탄 안덕면 해변 입니다. 해안선을 따라 모래 암석인 사암이 드넓게 펼쳐져 있습니다. 불과 몇 년 전까지는 보이지 않던 해안 지형이었습니다. 주변 방파제 개발로 조류가 바뀌면서 사암 위에 쌓여있던 모래가 유실된 겁니다. 모래가 사라진 자리에는 날카로운 바위 암석들이 자리를 차지했습니다. 유실된 모래가 바다로 유입되면서 수심이 낮아지자 제주도는 2018년부터 바다 모래를 퍼서 백사장으로 옮기는 작업을 계속했습니다. 물량만 22만 세제곱미터로 전국 하루 레미콘 공급량의 30%가 넘는 모래를 퍼냈습니다. 하지만 유실은 되풀이되고 있습니다. 평탄했던 백사장은 온데간데 없고 5미터 높이의 기형적인 모래 절벽이 생겼습니다. 2백억원에 달하는 세금을 투입해 바다 속 4백미터 구간에 모래 유실 방지 구조물을 설치하고 호안시설도 보강했지만 결국 삭막한 해안 지형으로 바뀌고 바다 생태계 마져 위협하는 침식 현상을 늦출 수는 없었습니다. <씽크:성호경 / 제주도어촌계 연합회장> 잠제(바닷속 방파제)를 하면 유실을 막을 수 있고 서쪽 방파제 호안이 만들어지면 조류가 막혀서 유실을 방지할 수 있다고 한 건데 이미 모래가 다 나간 거예요. 마을어장으로 흘러간다는 거예요. 바닷속에서 조류에 따라서... 해안 개발로 모래가 유실돼 바다로 쓸려가고 바다 속 모래를 퍼내면 다시 유실되는 악순환이 반복되고 있는 안덕면 해안. 제주도는 2026년까지 화순항 사업 사후환경영향평가를 진행할 예정인 가운데 모래 유실 원인과 규모, 예방 대책의 실효성에 대한 철저한 검증이 필요해보입니다.
  • 2024.05.16(thur)  |  이현
  • Jeju Plans New Intelligent Transport System
  • The Jeju Police Agency is planning to establish a new intelligent transportation system that will extend from next year up to 2034. The Jeju Police Agency will conduct a consulting service by the end of this year to establish the basic direction and a phased implementation strategy. The focus will be on analyzing the current state and challenges of the local transportation system and, based on that, formulating an optimized plan tailored to the region's unique characteristics. According to the 2015 intelligent transportation master plan, advanced traffic management projects and the installation of left-turn responsive signals were carried out. These 16 projects generated an estimated economic impact of 300 billion won over four years. 2034년까지 새로운 지능형 교통체계 구축 추진 제주도자치경찰단이 내년부터 오는 2034년까지의 새로운 지능형 교통체계를 구축합니다. 이를 위해 올 연말까지 이에 대한 기본 방향과 단계적 추진전략을 수립하기 위한 연구용역을 진행합니다. 도내 교통체계의 현황과 문제점을 분석하고 이를 바탕으로 지역특색에 맞는 최적화된 기본계획을 수립하는데 초점을 맞추게 됩니다. 앞서 지난 2015년 수립된 지능형 교통체계 기본계획에 따라 첨단교통관리사업과 좌회전 감응신호 구축 등 16개 사업을 추진했으며 이로 인해 최근 4년간 3천억 원대의 경제효과를 올린 것으로 분석됐습니다.
  • 2024.05.13(mon)  |  이현
  • Jeju Police Crack Down on Illegal Poppies
  • The Jeju Police Agency is intensifying its crackdown on the illegal cultivation of poppies, which contain narcotic substances. As poppy flowering season coincides with marijuana harvesting season, drones and police helicopters will be patrolling around the mid-mountain regions of Mount Halla and nearby farms until July. This year's enforcement efforts have already resulted in the seizure of approximately 300 naturally grown poppies, with an additional 2,600 poppies confiscated in areas such as Jocheon(조천), Hallim(한림), and Seogwipo. The police are focusing on areas where poppies have been previously found while also urging the public to report any sightings to emergency number 112. Source: Jeju Police Agency '마약 성분' 양귀비 불법재배 단속…"드론 활용" 제주경찰청이 마약 성분이 있는 양귀비 불법 재배 행위를 집중 단속합니다. 양귀비 개화기와 대마 수확기를 맞아 드론과 경찰 헬기를 투입해 오는 7월까지 한라산 중산간지역과 농장 주변을 항공 순찰할 예정입니다. 올해 단속에서 자생 양귀비 300여 주를 비롯해 조천과 한림 서귀포 일대 에서 2천 6백여 주를 압수했습니다. 경찰은 과거 양귀비가 발견됐던 지역을 중심으로 불법 재배 순찰을 강화하는 한편 양귀비를 발견하면 112로 신고해달라고 당부했습니다. 화면제공 :제주경찰청
  • 2024.05.13(mon)  |  이현
위로가기
실시간 많이 본 뉴스
로고
시청자 여러분의 소중한
뉴스 제보를 기다립니다.
064 · 741 · 7766
제보하기
뉴스제보
닫기
감사합니다.
여러분들의 제보가 한발 더 가까이 다가서는 뉴스를 만들 수 있습니다.
로고
제보전화 064·741·7766 | 팩스 064·741·7729
  • 이름
  • 전화번호
  • 이메일
  • 구분
  • 제목
  • 내용
  • 파일
제보하기
닫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