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어] "제주자치경찰 존치 넘엉 더욱 확대여사"
이주연 PD  |  ljy256@kctvjeju.com
|  2020.11.18 09:25
원희룡 지사는 존폐 논란을 부르는 제주자치경찰은 반드시 존치뒈여야 곡 존치를 넘엉 더욱 확대여사 덴 암수다.

원 지사는 지난 13일 오후 제주도청 탐라홀에서 열린 국회 행정안전위원회의 자치경찰단 관련 업무보고 자리에서 이추룩 앗젠 염수다.

경곡 내년 1월 도입 예정인 자치경찰제 국회 입법을 앞뒁 제주특벨법에서 정 경찰 자치 제도가 훼손되지 아녀게 제주자치경찰 사무의 이양 근거 법제화를 요청엿수다.

원 지사는 시 이 자리에서 삼특벨법 개정안의 조속 처리광 119 트라우마센터 건립의 제주 유치, 균특회계의 제주계정 규모 확대를 위 개선 방안, 강정정수장 정비사업 특벨교부세 지원 등을 건의엿수다.



[표준어] "제주자치경찰 존치 넘어 더욱 확대돼야"

원희룡 지사가 존폐논란에 서 있는 제주자치경찰은 반드시 존치돼야 하며 존치를 넘어 더욱 확대돼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원 지사는 오늘(13일) 오후 제주도청 탐라홀에서 열린 국회 행정안전위원회의 자치경찰단 관련 업무보고자리에서 이같이 말했습니다.

특히 내년 1월 도입 예정인 자치경찰제 국회 입법을 앞두고 제주특별법에서 정한 경찰 자치 제도가 훼손되지 않도록 제주자치경찰 사무의 이양 근거 법제화를 요청했습니다.

원 지사는 이 자리에서 또 4.3 특별법 개정안의 조속한 처리와 119 트라우마센터 건립의 제주 유치, 균특회계의 제주계정 규모 확대를 위한 개선방안, 강정정수장 정비사업 특별교부세 지원 등을 건의하기도 했습니다.
URL복사
프린트하기
로고
시청자 여러분의 소중한
뉴스 제보를 기다립니다.
064 · 741 · 7766
제보하기
뉴스제보
종합 리포트 뉴스
뒤로
앞으로
이 시각 제주는
    닫기
    감사합니다.
    여러분들의 제보가 한발 더 가까이 다가서는 뉴스를 만들 수 있습니다.
    로고
    제보전화 064·741·7766 | 팩스 064·741·7729
    • 이름
    • 전화번호
    • 이메일
    • 구분
    • 제목
    • 내용
    • 파일
    제보하기
    닫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