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동해소 해상물류비 지원 예산이
내년 정부 예산안에 반영되지 않은 것과 관련해
도내 농민단체가 예산 지원을 촉구했습니다.

제주도 농업인단체협의회는
오늘(7일) 성명을 내고
정부는 농산물 해상운송비 지원 공약을
국정 최우선 순위에 넣어
즉각 반영해야 한다고 요구했습니다.

특히 제주는 농자재 구입비가 비싸고
인건비와 비료구입비 등
경영비 상승 요인이 많다며
다른지역과 형평성을 내세우는
기획재정부 논리는 모순이라고 주장했습니다.

<성명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