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 생계 위기 저소득층 '긴급 복지 지원'
조승원 기자  |  jone1003@kctvjeju.com
|  2020.03.25 12:01

코로나19 사태로
생계에 어려움을 겪는 저소득층에게 긴급 지원이 이뤄집니다.

제주도는 정부의 추가경정예산 320억 원을 활용해
기초생활수급자나
차상위계층 같은 저소득층 2만 1천여 명에게
20에서 50만 원 사이의 선불카드나 상품권을 지원합니다.

코로나 사태로 실직하거나
휴업 또는 폐업 등으로 어려움을 겪는 경우
오는 7월까지
긴급복지 지원 기준을 한시적으로 완화해 지원할 방침입니다.

이 밖에도
공익형 노인일자리 사업 참여자 9천 500여 명에게
상품권을 추가 제공하고

아동양육에 따른 경제적 부담을 경감하기 위해
다음달 아동수당 대상자에게 지원금을 지급할 예정입니다.

URL복사
프린트하기
종합 리포트 뉴스
뒤로
앞으로
이 시각 제주는
    닫기
    감사합니다.
    여러분들의 제보가 한발 더 가까이 다가서는 뉴스를 만들 수 있습니다.
    로고
    제보전화 064·741·7766 | 팩스 064·741·7729
    • 이름
    • 전화번호
    • 이메일
    • 구분
    • 제목
    • 내용
    • 파일
    제보하기
    닫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