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탁업체 20대 직원, 건조용 기계에 끼어 숨져
조승원 기자  |  jone1003@kctvjeju.com
|  2020.10.17 10:44

어제(16) 저녁 7시쯤
제주시 화북동의 한 세탁전문업체에서
근무 중이던 28살 A씨가
세탁 기계인 건조용 롤러에 끼어있는 상태로 발견돼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숨졌습니다.

경찰은 세탁업체 관계자 등을 상대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URL복사
프린트하기
로고
시청자 여러분의 소중한
뉴스 제보를 기다립니다.
064 · 741 · 7766
제보하기
뉴스제보
종합 리포트 뉴스
뒤로
앞으로
이 시각 제주는
    닫기
    감사합니다.
    여러분들의 제보가 한발 더 가까이 다가서는 뉴스를 만들 수 있습니다.
    로고
    제보전화 064·741·7766 | 팩스 064·741·7729
    • 이름
    • 전화번호
    • 이메일
    • 구분
    • 제목
    • 내용
    • 파일
    제보하기
    닫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