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건설경기 침체 지속…건축허가 면적 전년比 26% 감소
이정훈 기자  |  lee@kctvjeju.com
|  2021.05.02 09:42
영상닫기
제주 지역 건설 경기 침체가 지속되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제주도에 따르면 올 1분기 제주지역 건축허가 면적은 천580동에 35만3천여제곱미터 지난해 같은 기간과 비교해 26% 감소했습니다.

용도별로는 주거용이 47%로 가장 많이 줄었고 공공용과 사회용, 상업용 순이었습니다.

제주도는 건축허가 면적이 감소한 이유로 출생률 저하와 귀농·귀촌 감소, 민간 주택수요 부진 등을 꼽았습니다.


URL복사
프린트하기
로고
시청자 여러분의 소중한
뉴스 제보를 기다립니다.
064 · 741 · 7766
제보하기
뉴스제보
종합 리포트 뉴스
뒤로
앞으로
이 시각 제주는
    닫기
    감사합니다.
    여러분들의 제보가 한발 더 가까이 다가서는 뉴스를 만들 수 있습니다.
    로고
    제보전화 064·741·7766 | 팩스 064·741·7729
    • 이름
    • 전화번호
    • 이메일
    • 구분
    • 제목
    • 내용
    • 파일
    제보하기
    닫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