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습기 살균제 진상규명과 피해자 구제하라"
허은진 기자  |  dean@kctvjeju.com
|  2021.06.21 12:24
영상닫기
제주지역 가습기 살균제 피해자 가족과 시민사회단체가 오늘(21일) 오전 기자회견을 열고 정부를 향해 명확한 진상규명과 피해자 구제에 나설 것을 촉구했습니다.

이들은 제주에서 문제의 가습기 살균제를 구매한 도민이 11만 4천여 명으로 추산되는데 신고자는 47명 뿐이었다며 피해자 구제를 위한 적극적인 활동이 필요하다고 강조했습니다.

이와 함께 제주지역 신고자 가운데 피해자로 인정 받지 못한 경우가 45%에 이르고 있다며 피해에 대한 인정이 제대로 이뤄지지 않고 있다고 주장했습니다.
URL복사
프린트하기
로고
시청자 여러분의 소중한
뉴스 제보를 기다립니다.
064 · 741 · 7766
제보하기
뉴스제보
종합 리포트 뉴스
뒤로
앞으로
이 시각 제주는
    닫기
    감사합니다.
    여러분들의 제보가 한발 더 가까이 다가서는 뉴스를 만들 수 있습니다.
    로고
    제보전화 064·741·7766 | 팩스 064·741·7729
    • 이름
    • 전화번호
    • 이메일
    • 구분
    • 제목
    • 내용
    • 파일
    제보하기
    닫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