옛 등대 '등명대' 제주 첫 등록문화재 선정
최형석 기자  |  hschoi@kctvjeju.com
|  2021.07.28 13:07

도대불이라도 불리는 옛 등대인 '등명대'가
제주도의 첫 등록문화재로 등록됩니다.

제주도 세계유산본부는
제주 등명대 6기와 관음사 후불도, 제주 금붕사 오백나한도 등
3건의 근현대 문화유산을 제주도 등록문화재로 선정했다고
밝혓습니다.

등명대는 제주 근현대 어업문화와 해양생활을 살펴볼 수 있는
해양문화자원으로서 역사성과 학술적 가치가 높다는 평가를 받았습니다.

관음사 후불도는 작품성을 갖춘
근대기 불화라는 점에서 가치가 높게 평가됐고,
제주 금붕사 오백나한도느 희소성과 근대불교회화사 연구에
중요한 자료로 가치가 인정됐습니다.

URL복사
프린트하기
로고
시청자 여러분의 소중한
뉴스 제보를 기다립니다.
064 · 741 · 7766
제보하기
뉴스제보
종합 리포트 뉴스
뒤로
앞으로
이 시각 제주는
    닫기
    감사합니다.
    여러분들의 제보가 한발 더 가까이 다가서는 뉴스를 만들 수 있습니다.
    로고
    제보전화 064·741·7766 | 팩스 064·741·7729
    • 이름
    • 전화번호
    • 이메일
    • 구분
    • 제목
    • 내용
    • 파일
    제보하기
    닫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