곽지해수욕장서 40대 실종…해경·소방 합동 수색중
김용원 기자  |  yy1014@kctvjeju.com
|  2022.09.25 16:16
영상닫기
어제(24일) 곽지해수욕장에서 발생한 실종자 수색 작업이 이틀째 이어졌습니다.

제주해경과 소방은 경비함정 4척과 소방헬기인 한라매, 그리고 수색대원 30여 명과 드론을 투입해 오늘 오전부터 이틀째 수색에 나섰지만 아직까지 실종자를 찾지 못했습니다.

해경과 소방에 따르면 41살 김 모씨는 어제(24일) 오후 3시 30분쯤 곽지해수욕장에서 스노쿨링을 하다 실종된 것으로 추정됩니다.


URL복사
프린트하기
로고
시청자 여러분의 소중한
뉴스 제보를 기다립니다.
064 · 741 · 7766
제보하기
뉴스제보
종합 리포트 뉴스
뒤로
앞으로
이 시각 제주는
    닫기
    감사합니다.
    여러분들의 제보가 한발 더 가까이 다가서는 뉴스를 만들 수 있습니다.
    로고
    제보전화 064·741·7766 | 팩스 064·741·7729
    • 이름
    • 전화번호
    • 이메일
    • 구분
    • 제목
    • 내용
    • 파일
    제보하기
    닫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