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정폭력사범 매년 증가…재범 예방 교화 필요"
김용원 기자  |  yy1014@kctvjeju.com
|  2023.12.05 17:57
영상닫기
매년 제주에서 가정폭력 사범이 늘고 있습니다.

제주여성가족연구원에 따르면 가정폭력으로 검거된 피의자는 지난 2020년 880여 명에서 지난해 1천 3백여 명으로 50% 이상 늘었습니다.

이 가운데 재판이 아닌 가정보호 송치 결정이 내려진 경우 역시 2020년 46%에서 지난해 63%로 20%포인트 가까이 증가했습니다.

여성가족연구원은 가정폭력 사범의 경우 가정보호 결정을 받거나 대부분 불구속 상태에서 재판을 받게 된다며 재범 예방을 위해 적극적인 교화 교정 프로그램이 필요하다고 주장했습니다.

기자사진
김용원 기자
URL복사
프린트하기
로고
시청자 여러분의 소중한
뉴스 제보를 기다립니다.
064 · 741 · 7766
제보하기
뉴스제보
종합 리포트 뉴스
뒤로
앞으로
이 시각 제주는
    닫기
    감사합니다.
    여러분들의 제보가 한발 더 가까이 다가서는 뉴스를 만들 수 있습니다.
    로고
    제보전화 064·741·7766 | 팩스 064·741·7729
    • 이름
    • 전화번호
    • 이메일
    • 구분
    • 제목
    • 내용
    • 파일
    제보하기
    닫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