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4.18  |  김수연
제주 저가관광을 개선하기 위한 해결책을 찾는 정책토론회가 열렸습니다. 송객수수료와 인두세 등 그동안 눈감아온 제주관광의 병폐들을 반드시 뿌리뽑아야 한다는데는 한목소리였습니다. 김수연 기자의 보돕니다. '노투어피(No Tour Fee)' 여행사가 가이드 수당 등 현지 관광비용을 받지 않는 것을 말합니다. 제주 여행의 질을 떨어뜨리는 주요 원인 중 하나로 꼽힙니다. 여행객을 유치하기 위해 국내 여행사가 해외 여행사에 건네는 '인두세' 역시 저가 관광의 주범 중 하납니다. 저가관광 문제가 좀처럼 해결되지 않는 이유는 무엇일까? 여행사에서 보는 손해를 상쇄할만한 수익구조가 계속 발생하고 있기 때문입니다. 면세점으로부터 받는 송객수수료 등이 대표적인 예입니다. 이처럼 관행으로 자리잡은 고질적인 여행 사업 구조를 바꾸려는 노력들이 최근 하나둘 이어지고 있습니다. 지난달에는 도내 한 여행사가 중국 여행사를 상대로 인두세 없는 상품 계약을 따내기도 했습니다. 저가관광을 개선하자는 중국측과 도내 여행사의 공감대가 있었기 때문입니다. <씽크 : 박현/여행업체 운영> "그분들(중국국가여유국) 역시 저가관광 상품을 통해서 자국민들이 불만을 갖는 것에 대한 부담을 너무 많이 느끼고 있고, 이제는 저가관광보다는 -수퍼체인지------------ 더 공정한 여행으로 가야 한다는 부분에서 공감을 많이 했습니다." 일부 여행사의 시도는 잇따르고 있지만, 이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서 가장 중요한 건 행정의 대응입니다. 공정한 여행 산업을 조성할 수 있는 관리체계를 만들어야 하는 겁니다. 편법, 불법으로 관광상품을 파는 구조가 만들어지지 않도록 제재와 단속을 강화해야 한다는 지적이 끊임없이 제기되고 있습니다. 자발적으로 검증에 참여하는 기업에 대한 지원을 강화할 필요가 있다는 주장도 나옵니다. 지금부터 저가관광 구조 개선에 나서지 않는다면 제주경제를 뒷받침하는 관광산업의 기반이 흔들릴 것이라는 우려의 목소리가 커지고 있습니다. KCTV뉴스 김수연입니다.
이 시각 제주는
  • 제주지역 아파트 매매가 7주째 내림세
  • 제주지역 아파트 매매가격이 7주째 내림세를 이어가고 있습니다. 한국감정원에 따르면 4월 둘째주 제주지역 아파트 매매가격은 전주보다 0.03% 하락했습니다. 아파트 전세가격 역시 전주보다 0.07% 떨어지며 14주째 내림세를 기록하고 있습니다. 다만, 아파트 매매가격과 전세가격 모두 전주보다 하락폭은 축소됐습니다.
  • 2019.04.11  |  김수연
  • 故 조양호 회장 제주지역 분향소 마련
  • 지난 8일 미국에서 별세한 한진그룹 고 조양호 회장의 장례가 오는 12일부터 16일까지 5일장으로 치러지는 가운데 제주지역에도 분향소가 마련됩니다. 제주지역 분향소는 제주 칼호텔 맞은편에 위치한 대한항공 빌딩 7층에 설치되며 조문은 13일부터 15일까지 사흘간 가능합니다.
  • 2019.04.11  |  김수연
  • 1분기 제주지역 실업률 상승
  • 올해 1분기 제주지역 실업률이 상승했습니다. 호남지방통계청에 따르면 올해 1분기 제주지역 실업률은 2.6%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0.1%p 올랐습니다. 특히 청년실업률은 5.9%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0.6%p 늘어난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취업자의 경우 광공업과 전기, 운수 통신업, 건설업 등에서 크게 감소한 것으로 집계됐습니다.
  • 2019.04.10  |  김수연
  • 제주도의사회, 한방 난임치료비 지원 반발
  • 제주도가 한방 난임치료 지원에 관한 조례안을 제정하려는 것과 관련해 제주도의사회가 반발하고 나섰습니다. 제주도의사회는 입장문을 통해 한방 난임치료비 지원이 출산율을 높이는데 전혀 효과가 없다며 이같은 지원을 멈추고 조례안도 즉각 철회해야 한다고 주장했습니다. 이에 반해 효과가 입증된 난임시술에 대한 치료비 지원을 늘리는 것이 더욱 효과가 있다며 전폭적인 국비 지원이 필요하다고 덧붙였습니다.
  • 2019.04.09  |  김수연
  • 제주 - 나고야 직항 노선 신규 취항
  • 제주와 일본을 잇는 직항 노선이 확대됐습니다. 티웨이항공은 오늘(9일)부터 주4회 일정의 제주 - 일본 나고야 직항노선을 신규 취항했습니다. 제주 - 나고야 노선은 대한항공이 지난 2014년까지 운항해오다 중단한 이후 4년 5개월만에 재개됐습니다. 이에 따라 제주와 일본 직항 노선은 도쿄와 오사카에 이어 나고야까지 3개로 늘었습니다.
  • 2019.04.09  |  김수연
KCTV News7
02:04
  • [신문고] 취항한지 6개월도 안됐는데….
  • 제주와 완도를 오가는 여객선이 엔진 고장으로 운항을 멈췄습니다. 국내 기술로 건조한 첫 카페리로 관심을 끌었는데 취항 6개월만에 고장나 안전점검을 위해 조선소로 돌아갔습니다. 보도에 김수연 기잡니다. 제주항 연안여객터미널 출항안내판에 완도행 선박이 검사중이라는 문구가 적혀 있습니다. 엔진에 이상이 생겨 지난 3일부터 운항을 멈춘 상탭니다. 하루 두번 제주와 완도를 오가는 가장 큰 규모의 선박인만큼 승객들의 불편함이 이만저만이 아닙니다. 이번주 국내수학여행이 예정돼 있던 제주시내 한 고등학교는 모든 일정을 취소하는 사례가 발생하기도 했습니다. <인터뷰 : 한일고속 관계자...> " " 고장 난 여객선은 지난 10월 말 취항한 실버클라우드호. 국내 기술로 건조한 첫번째 대형 카페린인데 운항 6개월만에 다시 부품점검을 받게된 겁니다. 선사측도 올 9월 정기 검사를 앞두고 이같은 상황이 발생해 당황스럽다는 입장입니다. <인터뷰 : 한일고속> " " 현재 엔진 감속기에 문제가 생긴 것으로 보인다며 부산 조선소에서 검사결과가 나오는대로 운항 재개 일자를 정할 예정이라고 덧붙였습니다. 수학여행등 단체 여행객이 많은 성수기를 앞두고 발생한 고장으로 관광객은 물론 도민들의 불편이 당분간 계속될 것으로 보입니다. KCTV뉴스 김수연입니다.
  • 2019.04.08  |  김수연
  • 5월 5일, 제주-추자 여객선 무료 승선 이벤트
  • 제주관광공사가 추자도의 다양한 매력을 느껴볼 수 있는 여객선 무료 승선 이벤트를 마련합니다. 제주관광공사와 씨월드고속훼리주식회사는 다음달 5일 제주와 추자를 운항하는 '퀸스타 2호'에 제주도민 100명을 대상으로 무료 승선 이벤트를 진행합니다. 무료 승선 이벤트 접수는 내일(9일)부터 이뤄지며 제주도민이면 누구나 1인당 최대 4명까지 신청할 수 있습니다. 한편 제주관광공사는 이달부터 다음달 말까지 두달동안 추자도 SNS 사진 이벤트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 2019.04.08  |  최형석
  • 시장형 노인일자리 사업 추진…1천여명 참여
  • 제주특별자치도가 시장형 노인일자리 사업을 본격 추진합니다. 이를 위해 시니어클럽 등 4군데의 소규모 매장이나 전문 직종 사업단 운영을 통해 1천 여명의 어르신에게 일자리를 제공하게 됩니다. 하루 3시간에서 8시간 내에서 사업 성격에 따라 탄력적으로 운영되며 한달에 최대 85만원 안팎의 활동비가 지원됩니다. 올해 처음 생기는 노인일자리사업은 제주시니어클럽의 '모다들엉여행사'로 제주전통체험관광상품을 개발해 운영하게 됩니다.
  • 2019.04.07  |  양상현
위로가기
닫기
감사합니다.
여러분들의 제보가 한발 더 가까이 다가서는 뉴스를 만들 수 있습니다.
로고
제보전화 064·741·7766 | 팩스 064·741·7729
  • 이름
  • 전화번호
  • 이메일
  • 구분
  • 제목
  • 내용
  • 파일
제보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