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산 윗세오름과 진달래밭, 어리목의 매점이 폐쇄됩니다.

제주특별자치도에 따르면
한라산국립공원 후생복지위는 최근 정기총회를 열고
찬반 투표를 통해
후생복지회를 해산하기로 결정했습니다.

누적된 적자와
앞으로 불투명한 경영개선이
해산의 결정적인 원인이라고 설명했습니다.

이에 따라 지난 1990년부터 운영되던
한라산 윗세오름과 진달래밭, 어리목 매점은 폐쇄됩니다.

한라산국립공원측은
매점 운영중단으로 불편이 예상되는 만큼
개인물품을 미리 준비해 줄 것을 당부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