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의회 코로나 특위 "대기업 면세점 신규특허 철회"
조승원 기자  |  jone1003@kctvjeju.com
|  2020.07.31 11:38

최근 구성된
제주도의회 포스트 코로나 대응 특별위원회가
제주지역 대기업 면세점의
신규특허 허용 결정을 철회할 것을 촉구했습니다.

코로나 대응 특위는
오늘(31일) 제주도의회에서 첫 회의를 열고
이 같은 내용의 특별 성명을 채택했습니다.

특위는 성명을 통해
제주에 대기업 면세점 1곳이 추가 신설되는 것은
소상공인의 어려움을 무시한 처사라며
기획재정부 제도운영위원회는
특허 허용 결정을 철회해야 한다고 주장했습니다.

한편 코로나 대응 특위는
강성민 의원을 위원장으로 선임하고
앞으로 1년 동안
코로나 발생 이후 도정의 정책 방향을 점검하면서
중장기 전략을 수립할 계획입니다.


URL복사
프린트하기
종합 리포트 뉴스
뒤로
앞으로
이 시각 제주는
    닫기
    감사합니다.
    여러분들의 제보가 한발 더 가까이 다가서는 뉴스를 만들 수 있습니다.
    로고
    제보전화 064·741·7766 | 팩스 064·741·7729
    • 이름
    • 전화번호
    • 이메일
    • 구분
    • 제목
    • 내용
    • 파일
    제보하기
    닫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