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교원단체총연합회는 오늘(14일) 보도자료를 통해
제주도교육청이 교감 또는 교장으로 전직할 수 있는 교원 자격을
현행 교육경력 10년에서 8년 이상으로 개정하려는 것은
교육부 규정 위반 논란 뿐만 아니라
자격미달인 측근 인사를 위한 오해를 살 수 있다고 이같이 주장했습니다.

특히 교육감의 임기가 1년도 남지 않았다며
인사 관리 규정 개정 시도를 중단하라고 요구했습니다.

<보도자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