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산 190억 원 투입 소통협력공간 논란(5시용)
김수연 기자  |  sooyeon@kctvjeju.com
|  2020.10.16 15:58

제주시가
행정안전부 공모사업의 일환으로
국비 지원을 받아 소통협력공간 사업을 진행중인 가운데
타당성을 놓고 논란이 일고 있습니다.

제주도의회 행정자치위원회 의원들은
오늘(16일) 현장을 방문해 사업추진 상황을 보고 받고
지난 1년간 20억원에 가까운 예산이 투입됐지만
성과가 부족하다고 지적했습니다.

현재 리모델링이 진행중인 소통협력공간도
실효성 있는 사업이 추진되기 위해서는
추가 주차장 조성 공간 등
신경써야 할 부분이 많다며 세심한 계획을 주문했습니다.

국정과제로 추진중인 소통협력공간은
지역주민들이 스스로 지역문제를 해결할 수 있도록 돕는 사업으로
내년까지 국비와 도비 190억 원이 투입될 예정입니다.
URL복사
프린트하기
로고
시청자 여러분의 소중한
뉴스 제보를 기다립니다.
064 · 741 · 7766
제보하기
뉴스제보
종합 리포트 뉴스
뒤로
앞으로
이 시각 제주는
    닫기
    감사합니다.
    여러분들의 제보가 한발 더 가까이 다가서는 뉴스를 만들 수 있습니다.
    로고
    제보전화 064·741·7766 | 팩스 064·741·7729
    • 이름
    • 전화번호
    • 이메일
    • 구분
    • 제목
    • 내용
    • 파일
    제보하기
    닫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