변덕스런 날씨, 17일부터 기온 '뚝'
김수연 기자  |  sooyeon@kctvjeju.com
|  2021.10.14 11:28
최근 평년보다 높은 기온으로 다소 더운 날씨가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오는 17일부터 기온이 뚝 떨어지며 급격한 날씨변화가 있을 전망입니다.

기상청은 17일 전후로 북쪽 시베리아에 위치한 상층의 찬공기가 내려오면서 현재 우리나라 상층에 위치해 있는 아열대 고기압을 밀어내고 전국에 쌀쌀한 날씨가 이어질 것으로 예보했습니다.

제주는 남쪽 지역에 위치해 있어 상대적으로 영향을 덜 받겠지만, 모레(16일) 오후부터 바람이 강하게 불면서 17일과 18일 아침 최저기온이 11에서 12도까지 떨어지겠고 낮 기온도 15에서 18도에 머무를 것으로 예상됩되고 있습니다.

기상청은 이번 주말사이 기온이 갑작스럽게 떨어질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건강관리에 각별한 주의를 당부했습니다.
URL복사
프린트하기
로고
시청자 여러분의 소중한
뉴스 제보를 기다립니다.
064 · 741 · 7766
제보하기
뉴스제보
종합 리포트 뉴스
뒤로
앞으로
이 시각 제주는
    닫기
    감사합니다.
    여러분들의 제보가 한발 더 가까이 다가서는 뉴스를 만들 수 있습니다.
    로고
    제보전화 064·741·7766 | 팩스 064·741·7729
    • 이름
    • 전화번호
    • 이메일
    • 구분
    • 제목
    • 내용
    • 파일
    제보하기
    닫기 버튼